“어디 하나 빠지지 않고 매력적인 그녀”

 

이미지: CJ 엔터테인먼트

 

배우 민효린이 내년 2월 가수 태양과 웨딩마치를 올린다. 4년간 열애 끝에 사랑의 결실을 맺는 두 사람에게 지인들은 물론 팬들까지도 진심 어린 축하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, 태양 (@__youngbae__)

 

민효린과 태양은 태양의 ‘새벽 한 시’ 뮤직비디오에서 처음 인연을 맺었다. 이후 만남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한 두 사람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양대 소속사 YG와 JYP의 첫 공식 커플로 많은 화제를 낳았다. 태양의 ‘눈, 코, 입’이 민효린을 생각하며 만든 노래라고 밝혀 팬들의 가슴을 더욱 설레게 했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

 

민효린은 모델과 가수 생활을 거친 뒤 본격적인 배우 활동을 시작했다. 다수의 뮤직비디오에서 존재감을 과시한 민효린은 아쉽게도 안방극장에서는 크게 빛을 발하지 못하면서 많은 팬들의 안타까움을 샀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

 

그런 민효린에게 영화 ‘써니’는 대중들에게 자신을 어필할 수 있는 큰 기회였다. 80년대를 추억하게 만드는 영화에서 민효린은 시크한 얼음공주 정수지로 출연해 관객들에게 사랑받았다. 736만 관객을 돌파한 ‘써니’는 민효린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데에 한몫을 했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

 

민효린은 연예계 대표 화보 여신으로 꼽힌다. 일상도 화보인 그녀가 마음먹고 찍은 화보 사진들을 보고 있노라면 그녀의 몽환적이고 독특한 매력에 푹 빠지게 된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

 

민효린은 약 9년 만에 가수로 또 한 번 무대에 오를 기회를 가졌다. 김숙, 홍진경, 라미란, 제시, 티파니와 함께 프로젝트 아이돌 그룹 ‘언니쓰’를 결성해 대중들에게 센 누나들의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. 그녀는 당당히 ‘언니쓰’의 센터로 활약해 큰 사랑을 받았다.

 

이미지: 민효린 (@hyorin_min)

 

모델, 배우, 가수로 큰 사랑을 받아온 민효린은 이제 태양과 함께 새로운 삶을 시작하려 한다. 두 사람의 연예계 활동과 결혼 생활이 항상 행복하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또 응원한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