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에그뷰] ‘퀴어 아이’ 시즌 5, 여전히 날 울리는 멋쟁이 5인방