떠나고 싶은 계절, 여정의 낭만에 녹아든 로맨스